|  로그인 | 회원가입 |  구독신청 | 광고문의 | 기사제보 

choo_fan

  편집후기 기사보기
작성일 : 12-05-04 08:52
 글쓴이 : 뉴스코리아 조회 : 446  
'한 여름 밤의 꿈'
영국에 글 잘쓰기로 소문난 아저씨 중에 ‘세익스피어’라는
양반이 있는데, 이 양반이 글쓴것 중에 ‘한 여름 밤의 꿈’이라는 책이 있다.
엇갈리는 사랑에 목마른 청춘남녀를 도와주겠다는 맘,
또 방해하고픈 맘이 엇갈리고 또 엇갈린 실타래를 풀으려고
헤집어 놓아 오히려 더 풀리지 않게 엉켜버려 헤집기도
힘들은 상황이 되어 버린 것이다.
하지만 일은 참 희안하게도 엉뚱한 곳에서 풀려나가기 시작한다.
내 주변에는 참 많은 싱글들이 진을 치고 앉아 있다.
점점 많아지는 나이를 아는 듯 모르는 듯…
시간만 보내고 있다.
이 사람들에게 ‘희한한 곳’이 필요할 때가 온 것 같다.
그 ‘희한한 곳’으로 보내야겠다.
   
신동헌 광고기획부장
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

 
   
 

[전체] 가장 많이 읽은 기사
tail2_banner01
tail2_banner02
tail2_banner03
tail2_banner04
 
  • 회사소개
  • |
  • 공지사항
  • |
  • 제휴문의
  • |
  • 구독문의
  • |
  • 광고문의
  • |
  • 고객문의

  •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 by Weekly Newskorea